남산강학원

본문 바로가기
남산강학원을 즐겨찾기에 추가
사이트 내 전체검색

연구실 이모저모

연구실 이모저모

<주방일지> 일상(주방)은 잘 굴러가고 있습니다!

게시물 정보

작성자 보라 작성일21-10-14 21:04 조회390회 댓글2건

본문


안녕하세요~ 

주방매니저 보라입니다 :) 

벌써 10월의 중순이네요!


지난 일요일에는 글쓰기학교 고전평론반 3학기 에세이 합평이 있었고,

화요일에는 청년강좌가 시작되어 복희씨께서 페스트로 강의를 해주셨습니다.

(성실함, 겪음, 형용사 등 여러 단어가 남았습니다. 다시 읽어 보고 싶어지더라고요!)

오늘 주방팀은 연휴와 격리 이후 오랜만에 모두 모여 메뉴 회의를 했고요.

일지를 쓰고 있는 지금 공플에서는 청공자 호연지기 첫 수업이 진행되고 있습니다. 


이렇게 깨봉은 여전히 어떤 것은 마무리되고

새로운 것이 시작되기도 하면서 굴러가고 있습니다^^


연구실의 자세한 소식이 궁금하실 학인분들께 반가운 소식을 전해드려요!

그동안 공동체의 소식을 생생하게 전해주었던 <월간 남산강학원>에 이어 

메일로 소식을 전해드리는 <깨봉 레터>가 창간(?) 됐습니다! 짝짝짝!

따끈따끈한 창간호가 오늘 발행되었는데요. 

<깨봉 레터>는 학인분들이 쓰신 글을 실어 나르는 MVQ(mvq.co.kr) 팀과 

남산강학원의 홈페이지/강좌를 매니징하고 깨봉 건물을 돌봐주는 피좌팀에서 

‘온갖 복작복작 다종다양 공동체 소식’ 등을 전달해드릴 예정이라고 합니다. 

구독 신청은 언제든 가능하니 과도한 구독과 애독 부탁드립니다 ^^!

 


그럼 주방일지의 본분(?!)으로 돌아와,

지난 한 주 동안 주방에 흘러들어온 

감사한 마음이 담긴 다종다양한 선물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10/8

스페인으로 떠난 제프리가

지형이에게 선물해준 포도를 

지형이가 다시 주방에 선물해주었어요!


(사진을 찍지 못해 이미지로 대체합니다 ㅎㅎㅎ)


스페인은 어떤지 궁금하네요.

해완 샘과 제프리 모두 잘 적응하여 건강하게 지내기를^^


 


10/8

바나나 요정 승현이가 

바나나킥 맛이 나는 바나나 4송이를 

선물해주었어요!


(맛있는 바나나에 신이 난 미쏠)


바나나를 먹을 때 꼭 친구들 것 까지 사오는 승현이^^

과자대신 간식으로 먹은 바나나가 싸고 맛있어서

친구들과 함께 먹으려고 4송이나 사왔다고 하네요.

바나나를 맛 본 호정이가 ‘바나나킥 맛’이 난다고해서 

저도 먹어봤는데 정말 맛있었습니다!

잘 먹었어요!




10/8

주맘 자연이가 

흑미 10kg을 선물해주었어요



잡곡밥을 사랑하는 자연이에게

며칠 흰 쌀밥만 먹였(?)더니

흑미가 배달되어 왔네요! ㅎㅎㅎ

선물 받자마자 잡곡밥을 지었습니다 ^^



10/8

여와 씨께서

야채트럭에서 오이와 감자를 

선물해주셨어요!

(감자친구들의 상태를 꼼꼼하게 살피시는 여와 씨^^)


비오는 날 깨봉오시는 길에 야채트럭을 보신 여와 씨께서 

필요한 채소를 사주시겠다고 하여 

같이 내려가 오이와 감자를 데려왔는데요.

이날 데려 온 감자는 지난 번 희진 샘께서 선물해주신 풋호박과 함께

소민 샘이 알려주신 레시피 대로 찹찹 채 썰어서 전을 만들어 먹었는데요.

다현이와 하늘이가 맛있게 부쳐주어 모두 정말 맛있게 먹었습니다.

이렇게 많은 인연들이 더해져 더 맛있었나 봅니다 ^^



10/8

보리네(호정&빈)식구들이 

“격리고개 기간 동안 애쓰신 

선생님들과 친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담아”

주방성금 20만원을 선물해주었습니다.


보리네 답게 보리심 넘치는 친구들 ㅎㅎ고마워요! 

“맛있고 뜨순 밥”으로 보답하겠습니다.

(따옴표는 모두 호호미 호정의 문자에서 발췌했습니다)




10/9

휴이와 함께 격리생활을 하고 계시던 줄자샘께서 

17가지 곡식이 섞인 ‘잡곡’ 4kg을 보내주셨어요!



잡곡밥이 먹고 싶었던 자연이의 마음이

줄자 샘께 전달이 된 걸까요? ^^ ㅎㅎㅎ




10/10

격리 끝난 상방 친구들(한결 지형 승현)이 

요리에 쓰려고 샀지만 안 쓴 

식용유와 참기름을 선물해주었어요.

유용한 식재료 고맙습니다!





10/10

줄자 샘께서

곤약 한 박스를 선물해주셨어요!



주방의 곤약을 담당(?)하고 계신 줄자샘.

덕분에 여기저기 유용하게 잘 넣어서 먹고 있는데요.

지난 번 선물해주신 곤약 한박스를 다 먹고 

마지막 남은 2개를 다 쓴지 며칠 안 됐는데 

깨봉에 곤약 한 박스가 도착해있었습니다!

매번 감사해요! 잘 먹겠습니다 :) 




10/10

(용)제다(현)이가 옥상텃밭에서 수확한 

가지 11개를 선물해주었어요!


(가지를 돋보이게 하기 위해 공책을 배경으로 쓰는 센스)


끝날 때 ‘가지’ 끝난 게 아니다! 

올 여름부터 주방의 냉장고를 지켜준 가지들.

지금도 깨봉 옥상에 가면 가지들이 무럭무럭 자라고 있는데요.

용제 말로는 서리 내리기 전까지는 먹을 수 있을거라고 하네요^^

토마토와 상추들이 있던 자리에는

시금치와 상추가 자랄 예정이라고 하니 

옥상텃밭팀의 활약은 겨울까지 계속 될 것 같습니다^^





10/11

문영 샘께서

아삭아삭한 사과 대추 4팩을 

선물해주셨어요!



이런 대추가 다 있다니 +_+

새콤달콤 정말 맛있더라고요.




10/12

함백지기 석영이가

함백 텃밭에서 자란 당근 한 봉지와 

집에 있던 참치캔과 미역을 선물해줬어요!


사진은 당근에 가까운 색으로 염색을 하고 나타나

오늘의 화제가 된 호정이가 당근의 모델이 되어주었습니다.

사진으로는 잘 안 보이는데 당근이 굉장히 특이하게 생겨서

보는 사람마다 모두 신기하다고 했습니다.




10/13

근영 샘께서 

두부를 8모나 선물해주셨어요!



근영 샘께서 치과 치료를 받으시고

두부구이를 요청하시면서 선물해주셨습니다 

어서 쾌차하시길 바라요 샘 ㅠㅠ



10/13

승현형이 아버지께서 보내주신 

커다란 고구마 1박스를 선물해줬어요!


(빈 부담...)


멀리서 온 고구마네요 ^^

맛있게 먹겠습니다~감사해요!




10/13

빈형이 고춧가루 1봉지와 

서비스로 온 볶은 참깨를 선물해줬어요!



요즘 슬슬 김장 계획을 세우고 있는데요.

필요한 게 없냐고 묻기에 잽싸게 고춧가루를 외쳤습니다^^

고마워요 빈!




10/13

지산 씨께서 

주방 성금 15만원을 

선물해주셨어요!


사이재에 선물받은 식재료를 나눠드리러 갈 때가 있는데요.

이날도 선물을 들고 룰루랄라 사이재에 갔더니

매번 잘 드시고 계신다면서 지갑에 있던 현금을 모두 성금으로 주셨습니다 ㅎㅎ




10/13

김정화 샘(한결 어머님)께서 

쌀쌀~해진 날씨에 든든하게 챙겨먹으라고 하시며 

무 2개와 오징어채를 정말 많이 보내주셨어요!



지난 번 콩나물 무침이나 양파 달달 볶은 스파게티처럼 

무로 뭔가 맛있게 해드신 건가 싶어 

레시피가 궁금하여 한결이에게 물어 봤는데 

이번에는 그냥 보내주신거라고 하더라고요 ^^

감사히 잘 먹겠습니다 !




10/14

장현숙 샘께서

창원 태추 단감 2박스를 보내주셨어요



추석 이후 아주 잠깐만 수확할 수 있는 감이라고 하는데요.

배처럼 달고 수분이 많아서 배감이라고도 한다고 하네요.

도착했는데 감들이 초록초록해서 익혔다가 먹어야 되나보다~했는데

지금이 딱 맛있을 때라고 하더라고요. 먹어보니 정말 맛있었습니다 +_+

감을 먹으니 가을이라는 게 실감이 나더라고요. 




10/14

oh! 선민 샘께서

엄청 큰 고구마가 엄청 많이 든 

고구마 두 박스를 보내주셨어요~!



친구들이 사랑하는 고구마 ^^

날도 쌀쌀해지는데

조려먹고 구워먹고 삶아먹고 쪄 먹을 생각을 하니 행복합니다 ㅎㅎ




10/14 

길고 긴 주방일지를 보고 선물하고 싶어진

소민 샘이 바나나칩 5봉지를 선물해줬어요.



주방일지를 보시고 선물을 보내주실 때가 많은데요.

누군가가 선물하는 걸 보면 

덩달아 주고 싶은 마음이 든다는 게 참 신기합니다.

주방일지 애독자 소민 샘이 선물해주신 바나나칩은

그야말로 순식간에 사라졌습니다^^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이번 주도 참 많은 선물들이 찾아왔네요! 감사합니다^^

다음 주에는 윤하 달팽이의 주방일지로 돌아오겠습니다 :)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댓글목록

이달팽님의 댓글

이달팽 작성일

완연한 가을..! 정말 시작과 끝이 맞물리는 때이네요.
이 때를 함께해주시는 많은 선물들, 감사합니다:)!

미죠리님의 댓글

미죠리 작성일

와~~ 일주일 안에 이렇게나 많은 선물들이 흘러오다니..
매번 놀라지만 또 놀랍습니다!!!! 맛있게 잘 먹겠습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