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산강학원

본문 바로가기
남산강학원을 즐겨찾기에 추가
사이트 내 전체검색

연구실 이모저모

연구실 이모저모

[카페일지] 든든함을 느끼다

게시물 정보

작성자 이용제 작성일21-12-25 01:45 조회514회 댓글5건

본문


안녕하세요! 2021년의 마지막 카페 소식을 전하러온 참새까주 용제입니다.

아직 2021년을 보내기에는 준비가 덜 된 것 같은데,

새해까지 일주일도 남지 않은 것에 놀라고 있는 요즘입니다.

재잘거리는 참새까페! 라며 첫 일지를 쓴 것도 그리 멀지 않은 일이었던 것 같네요.



지금까지 있었던 일은 여러 가지가 있지만,

가장 기억에 남는 것은 역시 선물들인 것 같습니다.

여러 가지 면에서 그런데요.

우선 생각하지 못했던 인연들을 느껴볼 수 있다는 점이라고 해야 할까요?

접속해보지 못한 공부의 장에서도 선물이 오고,

많은 사람들이 각기 마음을 담아 선물을 해주신다는 것을 보게 됩니다.


참새까페를 운영하기 시작할 즈음에는

이런 마음들을 어떻게 받고 어떻게 전달해야 할지 고민이 많았던 것 같습니다.

아니, 그 전에 운영이라는 것 자체에 고민도 많았습니다.

잘 해내야 할 것 같고,

뭔가 책임지고 사람들의 식습관을 이끌어야 할 것(?) 같은 느낌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선물들을 가만히 보다보니,

어느순간 이 지점에서 조금 안도하게 되었다고 할까요?

조금 부끄러운 이야기일지도 모르지만..

선물을 주신 분들이 등을 밀어주는 기분이 들었습니다.

카페가 운영되는 것은 까주 둘의 말과 생각이 아니라

사람들의 말과 생각으로 채워지고 있었다고 해야 할지도 모르겠네요.

그렇게 생각해보면 카페 활동의 가장 중요한 부분은

사람들의 마음을 고민해보고 전달하려고 하는 것 같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참새의 등을 든든하게 밀어주는 12월 두 번째 선물들입니다!

*선물받은 현장감을 그대로 전달하고자, 카페의 '선물 목록 칠판'에 적혀있는 그대로 전해드립니다.


12.10

쑥이가 카페를 평소에 잘 이용하고 있고, 올해가 가기전 선물을 주고 싶었다는 말과 함께 <오설록 티 세트>를 선물해 주었어요!


12.14

한산한 점심시간, 등산 다녀온 한결형이 '경복궁의 겨울' 원두를 선물해주었어요!


12.15

어두운 밤... 줄자샘이 떡값 오만원을 보내주셨어요!!


12.16

으슬으슬한 늦은 오후, 곰숲에서 유기농 찻잎을 나눠주셨어요!


12.16

어둑하고 추운 오후, 달팽이가 아치 코코넛 커피를 선물해줬어요!


12.17

칼바람이 부는 어느 오후... 달팽이가 귤보이차 Two 팩을 선물해주었어요!!


12.22

수성의 한 학인께서 2층 카페에 카누 민트초코라떼를 주시고 가셨습니다!


12.23

목성의 강신우샘께서 맛난 게이샤 원두를 선물해주셨어요!


12.23

줄자샘이 모두가 사랑하는 호정가 왕약과를 선물해주셨어요~


12.23

한결이가 등산 간식으로 구매했던 <리얼이구마>를 선물해주었어요!


12.24

눈발이 흩날리는 밤, 소민샘이 할리스 바닐라 딜라이트를 선물해주었어요!


이렇게 보니 어떤 참새까주가 선물을 받고 글을 남겼는지도 보이는 것 같네요 ㅎㅎ

1월 카페일지에서 뵈어요! 감사합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댓글목록

이하늘님의 댓글

이하늘 작성일

카페는 까주 둘의 말과 생각이 아니라
수많은 사람들의 말과 생각으로 채워지고 있었다는 말이 참 인상깊네요.
사람들의 마음을 연결하는 참새가 되어주어서 참 고맙습니다 ^^
용제의 글을 보니 책임이라는 무게감을 벗어던지고 '든든함'을 느끼는 존재가 된다면
여러모로 참 가벼울 것 같다는 생각이듭니다. 글 잘 읽었습니다.

이달팽님의 댓글

이달팽 작성일

이번 카페 일지 먼가 감동적이랄까.. 분위기가 조큼 달라진 것 같달까..
참새 카페 한 달 밖에 남지 않았다니 아쉬워ㅜㅜ 남은 한 달 잘 부탁드립니다, 참새들이 전달해주시는 마음에 등을 밀려(?) 공부할게요!

준혜님의 댓글

준혜 작성일

사람들의 마음을 고민해보고, 전달하기라니...!
연말에 귀중한 깨달음을 얻으셨군요ㅎㅎ!
참새카페에 대한 애정이 고스란히 느껴집니다.
잘 읽었어요:)

조은샘님의 댓글

조은샘 작성일

사람들의 마음을 전달하는 참새 용제!
짹짹! 이번에도 많은 선물과 마음이 있었군용
민트초코라떼 하나 쟁여두었습니다 감사합니다 ㅋㅋ
잘 읽었어용!

보라님의 댓글

보라 작성일

등의 때를 밀어주는 거라고 생각함...ㅋㅋㅋ 등을 밀어주는 분들이 많아 든든하고 시원(?)하겠군요! 모두와 함께 만들어가고 있다는 감각을 배우고 있다니 좋네요 ㅎㅎ